Home > 센터소개 > 센터소개

2005년 과학기술부 산하 한국과학재단의 기초과학연구사업 분야 우수연구센터(SRC)사업으로 선정된 침구경락과학연구센터(Acupuncture and Meridian Science Research Center; AMSRC)는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경혈학교실 주임교수인 이혜정 교수가 사업총괄을 담당하는 우수연구센터이다. 일반적으로 우수연구센터는 주요 과학기술분야에 있어 연구능력이 축적된 대학을 거점으로 전국 차원의 우수연구집단을 구성, 국가적인 주요 연구개발 사업을 효율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필수적인 관련사업비 및 센터운영비 등 년 10억원 내외를 9년간 지속적으로 지원받는다. 침구경락과학 연구센터는 과학재단에서 지원하는 86억원을 포함해 정부지원금, 산업체지원금, 학교대응지금으로 9년간 총114억원의 연구비를 지원받을 예정이다.

본 연구센터가 한의학분야 최초이자 유일한 우수연구센터로 지정받은 점은 한의학에 대한 과학계의 최근 경향을 반영하고 한의약 연구 분야의 선도연구집단으로 공인받았다는 중요한 의미를 지닌다.
이혜정 교수는 1980년대 초부터 한의과대학의 열악한 실험 환경에서 한의학의 정통성을 고수하면서도 실험적 방법을 이용한 침의 효과를 증명하고자 하는 노력을 해 왔으며, 그 결과로 수많은 실험적 및 임상적 근거를 통해 침의 효과는 뇌의 반응을 통해서 확인 가능하다는 것이 증명해 왔다.

침구경락과학연구센터는 뇌과학영상 분야의 세계 최고의 권위자인 조장희 교수(가천의과학대학)가 연구에 공동 참여하여 침 치료 효능과 기전의 뇌영상학적, 분자의과학적 규명 및 난치성 뇌신경 질환에 대한 신 침구경락 치료기술 개발을 위한 팀으로 구성되어있다. 본 센터는 경락경혈의 생체신호진단 및 치료기전의 신경생물학적 연구, 침의 새로운 신경과학적 접근을 위한 뇌영상화 기술을 이용한 침의 과학적 기전 연구, 침 자극 및 치료기전 관련 특이 유전자 발굴 및 약물유전체학적 연구를 주요 과제 연구로 진행하고 있다.
특히, 기능적자기공명영상(functional magnetic resonance imaging; fMRI)과 양전자단층촬영 (positron emission tomography; PET)을 이용하여 특정한 기능의 경혈 자극으로 해당기능을 담당하는 뇌의 영역의 신경의 활성도의 조절에 대한 연구와 퇴행성 뇌질환인 파킨슨병과 치매 등의 질환에 침 자극과 관련된 유전학적 요인에 대한 연구는 그동안 베일에 싸인 침의 과학적 근거를 보여주는 새로운 전기를 이룰 것으로 예상된다.

산하연구기관으로 한의학연구를 통해서 얻어진 결과물을 상용화시키기 위한 침구공학연구실 (AMTL)을 설립하여 뜸의 상용화 기술을 기업체와 공동 개발하고 있다. 한의임상의 체계적인 전개와 데이터베이스 구축을 전문적으로 추진할 산하기관으로는 침구경락 기초-임상 중계연구실(HAM Research Lab;Human Acupuncture & Meridian Research Lab)을 두었으며, 전문적인 한의병/의원과 연계하여 임상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국제공동연구를 위해 해외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학회와 세미나 등을 개최하고 해외 유수의 연구팀과 공동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한의학은 우리민족의 전통의학으로 수 천 년간 일상생활 속에서 치료의학으로서 국민건강 증진을 위해 많은 부분을 담당해 왔으며 최근, 미국 및 유럽에서도 현대의학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한 자연치유요법으로 동양의학이 각광받기 시작하였다. 이런 분위기 속에, 우리나라는 우수한 한의학 체계를 가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연구기초여건 부족으로 중국, 일본 및 서구 선진국에 뒤져 침 치료기전의 과학적 연구분야 주도권을 내어주고 있는 실정 이었다. 그러나, 침구경락과학연구센터 선정으로 전통 한의학 이론과 첨단 의과학 및 영상과학기술을 접목시키는 방법으로 한의학 기초 분야의 세계적인 주도권을 회복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었다.
한의학(침구경락과학), 뇌영상과학, 신경생물학, 분자생물학, 지노믹스와 프로테오믹스 간의 다분야 협동연구를 통해서 침 치료의 작용 기전에 대한 다양한 측면의 접근이 시도하고 있다. 유수한 역사를 지닌 정통한의학의 학문적 배경과 최첨단 과학기술의 접목으로 한국한의학이 세계시장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