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구경락과학연구센터
 
 
Home > 센터소식> 언론보도

  <한의신문 11.01.13> 침 치료 임상연구 중심 '한국'
  작성자 :      작성일 : 11-01-14 00:00   조회 : 1159  
[ 침 치료 임상연구 중심 ‘한국’ ] 
 
‘의학에서 보완요법’ 저널서 침 임상연구 조명
 
SCI급 저널 ‘Complementary Therapies in Medicine(최근 5년 Impact factor 2.069)’이 최근호에서 ‘아시아 국가에서 침 연구의 발전(Acupuncture Research Advancement in Asian Countries)’를 주제로 침 임상연구 논문을 집중 조명했다.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의과대학 박종배 교수가 편집장으로 책임을 맡은 이번 특별호에는 한국, 중국, 홍콩 등 침 임상연구 논문 총 8편이 실렸으며 이중 5편이 한국의 연구논문이어서 침 임상연구를 한국이 선도해 가고 있음을 여실히 보여줬다.

이번에 소개된 한국 침 임상연구는 금연 관련 단서로 유발된 자율신경 반응에 대한 침 효과, 진짜침과 거짓침 생체역학 비교연구, 거짓침 눈가림 연구, 만성 두통에서 홍화약침 효과, 일교대 간호사들의 심박변이도에 대한 사암침의 자율신경조절효과 등이다.

이들 논문 중 4편은 경희대학교 침구경락과학연구센터(소장 이혜정)에서 다른 임상연구진과 공동연구로 진행됐다.

이혜정 소장은 “기초-임상 중개연구를 통해 임상 한의학의 우수한 효과를 객관적 언어로 표현함으로써 침구 치료가 효과적인 의학치료법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지금까지 진행해온 침 치료의 과학적 기전연구를 바탕으로 한방병원 및 한의원과의 공동연구를 통해 침구 치료의 임상효과를 밝히고 한의학과 한의사들에게 필요한 근거를 마련하는데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대영 기자  [kdy2659@hanmail.net]

<한의신문 11.01.17> '침' 한국 임상연구 중심을 향하여
<한의신문 11.01.10> 거짓침 진짜거짓일까? - 이혜정 교수, "침 자극에 대한 적절한 대조군 필요"